분류 전체보기 613

상식이 통하는 사회- 2022. 11. 25.

지난 주 금요일부터 경기도 일원에서 서울로 들어오는 버스에 입석을 금지한다는 보도가 있었습니다. (관련기사: 내일부터 광역버스 입석운행 중단_donga.com_2022. 11. 18.) 이런 보도를 볼 때마다 우리나라는 아직 선진국이 아니로구나 하는 생각이 듭니다. 경기도에서 서울로 들어오는 광역 버스는 좌석이 넓고 편안합니다. 그리고 통로가 그리 넓지 않아 사람이 서 있기에 적합하지 않습니다. 편안한 좌석으로 빠르게 모신다는 것을 내세워 요금도 상당히 비싸게 받습니다. 그런데 같은 비싼 요금을 냈지만 서 있기에 불편한 자리에 서서 이 버스를 타는 사람들이 있었던 것입니다. 입석이라고 요금을 깎아 주었던 것도 아닙니다. 안전상의 문제가 생기면 누구에게 책임소재가 있는지도 불분명합니다. 그리고 광역버스는 ..

금요일 모닝커피 2022.11.25 (2)

금융의 원칙- 2022. 11. 18.

최근 가상화폐 거래소인 FTX의 파산으로 인한 충격은 상당히 커 보입니다. (관련기사: FTX 파산 여파에 1만6000달러대 횡보_asiae.co.kr_2022. 11. 15.) 그 만큼 가상화폐에 돈을 쏟아 부었던 사람들이 많았던 모양입니다. 심지어는 비트코인을 화폐로 사용하겠다고 하였던 엘살바도르 같은 국가는 거의 패닉 상황이라고 합니다. (관련기사: 가상화폐 폭락에… 엘살바도르 쪽박 위기_mk.co.kr_2022. 11. 15.) 엘살바도르가 기록한 가상화폐의 평가손(評價損)은 미화 6천 8백만 달러에 이르며, 이는 이 나라의 1년간 농업 예산인 7천만 달러에 육박하는 숫자라는 것입니다. 엘살바도르의 대통령을 위시한 행정부 안의 의사결정권자들은 가상화폐가 무엇인지, 한 나라의 통화가 어떤 역할을 하..

금요일 모닝커피 2022.11.18 (1)

2022 부동산 시장-III

지난 주말에는 국내 언론에 기쁜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갱도에 갇혀 생사를 모르던 광부 두 사람이 극적으로 구출되었다는 것입니다. (관련기사: 봉화 광산사고 광부들 '기적의 생환'…221시간 만에 걸어나왔다_yna.co.kr_2022. 11. 5.) 만 10일이 채 안 되는 시간이지만 빛도 없고 환기도 제대로 되지 않는 곳에서 식량과 물도 없이 커피 믹스만으로 견뎌냈다는 것입니다. 이 기사를 보면서 55년 전에 있었던 사건을 떠올려 보았습니다. 그 당시 지하 갱도에 갇혀서 15일간을 견뎌낸 사람이 있었습니다. 그 분의 이름은 김창선 씨라고 알려졌으나, 원래 이름은 양창선이었고, 동사무소 공무원의 실수로 성(姓)이 바뀌었다는 것이 밝혀지기도 하였습니다. (관련기사: 다시 태어났다 超人 김창선씨_donga.c..

금요일 모닝커피 2022.11.11 (1)

새정부 6 개월- 2022. 11. 4.

새로운 대통령이 취임한 지 6개월 – 반년이 되었습니다. 그런데 새 정부에 대한 의견이 분분합니다. 새로운 기대에 부풀었었는데 실망하였다는 사람도 있고, 역시 이렇다할 것이 없으리라 했는데 예상이 맞았다는 사람도 있습니다. 희망에 찬 성공적인 출발이라는 시각보다는 조금은 어두운 평가를 내리는 사람들이 더 많아 보입니다. 특히나 경제 분야에 있어서는 더욱 그러합니다. 아직 눈에 보이는 가시적인 성과물이 없어서인지 새로운 정부가 들어서서 크게 달라진 것을 느낄 수 없고, 희망적인 기대를 갖게 만드는 일도 별로 없다고들 합니다. 그런 가운데에서도 조금은 일말의 기대를 가질 수 있게 하는 부분이 있습니다. 저만의 생각일는지 모르겠으나 지금의 새로운 정부는 재계(財界)에 족쇄를 물리는 일은 하지 않는 것으로 보입..

바둑 명언- 2022. 10. 28.

바둑은 두뇌 스포츠라고 합니다. 저는 머리가 나빠서인지 바둑을 잘 두지 못합니다. 군대 제대 말년에 심심하여서 바둑 책을 조금 보면서 배운 실력이 10급 정도이니 어디에 가서 바둑을 둔다는 말을 할 수 있는 형편은 못 됩니다. 그래도 빈 수레가 요란하다고 바둑 관련 이야기는 제법 할 때가 있습니다. 오늘은 바둑에 관련된 명언(名言) 가운데 한 가지를 이야기하려고 합니다. ‘빈삼각을 두지 마라’는 말이 있고, 또 역설적으로 ‘빈삼각을 둘 줄 알아야 고수(高手)’라는 말도 있습니다. 이 두 가지 말을 들으면 빈삼각을 두어야 하는 것인지, 또는 두어서는 안 되는 것인지 헛갈립니다. 바둑에 조예가 깊은 사람이라면 이 두 가지 명언을 음미하면서 고개를 끄덕일지도 모릅니다. 저는 앞에서 언급하였듯이 바둑을 사실 잘..

금요일 모닝커피 2022.10.28 (3)

흔들리는 중국의 一帶一路- 2022. 10. 21.

거의 한 달 전에 국내 일간지에 보도된 기사에 따르면 중국의 일대일로(一帶一路) 사업에 구조조정이 있을 것이라고 합니다. (관련기사: 中, 1400조원 투입한 ‘일대일로 사업’ 구조조정 나선다_chosun.com_2022. 9. 28.) 여기에서 언급한 일대일로는 이미 여러 해 전부터 중국이 야심차게 벌여온 시진핑 국가주석의 중국몽(中國夢, China dream)에 따른 중국판 마셜 플랜(Marshall plan: 세계 제 2차 대전후 미국이 서방 유럽의 16개 국가에 전후 복구 지원을 위한 미국의 대외 원조 계획)입니다. 일대일로 프로젝트는 중국이 주도하는 주변 국가의 경제 블록화로 인식되기도 합니다. (금요일 모닝커피- 中國의 一帶一路- 2015. 11. 13. 참조) 이러한 일대일로 프로젝트가 구조..

금요일 모닝커피 2022.10.21 (2)

健康- 2022. 10. 14.

세계 보건 기구 (WHO: World Health Organization)에서는 건강(建康, health)에 대하여 다음과 같이 정의하고 있습니다. ‘Health is a state of complete physical, mental and social well-being and not merely the absence of disease or infirmity.’ (건강은 육체적, 정신적, 사회적으로 완벽하게 평안한 상태이며, 단순히 질병이 없다거나 허약하지 않음을 일컫는 말이 아니다.) 사람이 건강하다고 하는 것은 육체적으로만이 아니라 정신적으로도 또 사회적으로도 건강한 것을 말합니다. 육체적인 건강은 병원이나 건강진단쎈터 등에서 여러 가지 검사를 통하여 상태를 점검합니다. 정신적인 건강도 신경 정신..

금요일 모닝커피 2022.10.14 (1)

그럴 듯한 이야기- 2022. 10. 7.

세상을 살다보면 그럴 듯한 이야기들이 많습니다. 최근에는 우리나라 대통령이 역술인의 이야기에 빠져 있다는 그럴 듯한 이야기도 있습니다. 그런데 제가 들었던 이야기 가운데 가장 기가 막히게 그럴 듯한 이야기도 있었습니다. 오늘은 그 이야기를 하겠습니다. 1930년대 후반에 출생한 자칭 철학도 H의 이야기입니다. 1961년 4월 말, 아직도 아침 저녁으로는 찬 기운이 남아 있는 봄 날씨의 어느 날 영등포 지역을 걸어가던 20대 중반의 H는 앞에서 마주 걸어오는 2성 장군 소장 한 사람과 길거리에서 마주칩니다. H는 그 장군의 앞을 막아서서 이야기합니다. “장군님, 반드시 성공할테니 지금 계획하시는 일을 거행하십시오.” H의 말을 들은 그 장군은 화들짝 놀라서 H의 멱살을 움켜잡고 묻습니다. “너 누구냐? 어..

금요일 모닝커피 2022.10.07 (2)

잘못 不感症- 2022. 9. 30.

오늘은 사진부터 한 장 보겠습니다. 이 사진은 우리나라에 살고 있는 영국 사람 제 친구 A가 대전에서 찍은 것입니다. (금요일 모닝커피 2021. 11. 19.-배려 참조) 이 사진을 소셜 네트워크를 통하여 보여주면서 이 사진에 대한 제 의견을 물었습니다. 저는 특별히 커멘트할 것이 없어 보인다고 대답하였습니다. A의 말에 따르면 한국 사람들의 90% 이상은 이 사진을 무덤덤하게 바라보더라는 것입니다. 그런데 A 자신을 포함하여 많은 외국인들의 눈에는 납득이 가지 않는 장면이라고 합니다. 대전시에서 운영하는 자전거로 대전 시민이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공용 자전거를 세워 놓은 것인데, 하필이면 자전거 전용 도로를 막아 놓고 세웠다는 것입니다. 자전거 도로에 자전거가 자유롭게 통행할 수 없도록 자전거를 ..

백조- 2022. 9. 23.

미국 시간으로 지난 주 금요일 9월 15일자 뉴욕 타임즈(New York Times)에는 재미 있는 기사가 하나 실렸습니다. 제목은 ‘Britain has a new king, The swans have a new owner.”입니다. (관련기사: Britain Has a New King. The Swans Have a New Owner._nytimes.com_9/15/2022) 우리 말로 번역하면, ‘영국에 새로운 왕이 나왔다. 백조들은 새로운 주인을 맞는다.’라고 할 수 있을 것입니다. 기사 내용은 영국의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이 별세하고 새로운 왕으로 엘리자베스 여왕의 아들인 찰스 3세가 즉위하게 되면서 영국에 있는 백조의 주인이 엘리자베스 여왕으로부터 찰스 왕으로 바뀌게 된다는 것입니다. 언뜻 이해..